신종코로나
09/14 10시 기준

한국 확진자 21,296

한국 퇴원자 16,297

전세계 확진자 27,293,240

전세계 사망자 893,185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행•의정 감시네트워크, 인천시. 이재현 서구청장” 고발
상태바
행•의정 감시네트워크, 인천시. 이재현 서구청장” 고발
환경부, 서울시, 인천시, 경기도, 합의 조성된 ‘매립지특별회계’는 ‘주변 주민들 생명값’ 입맛대로 “펑” “펑” 섰다.
  • 김선정 , 김경희 기자
  • 승인 2020.05.22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서구청 이재현 구청장 검찰고발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뉴스프리존=김선정 , 김경희 기자]20일 오전 11시, 인천시청 앞에서 전국 행•의정 감시네트워크와 인천 행•의정 감시네트워크는 수도권매립지 특별회계(이하 매립지특별회계)를 입 맛대로 “펑” “펑” 쓴 인천시청과 서구청장 고발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매립지특별회계는 2016년 12월 사용을 종료 해야 할 수도권매립지를 2015년 6월 28일 환경부와 서울시, 인천시, 경기도가 잔여 매립부지(제3, 4 매립장) 중 3-1공구(103만㎡)를 2025년까지 사용하기로 변경해 4자 합의하면서 조성된 것으로 알려졌다.

인천광역시 서구에 있는 수도권매립지는 “관할 광역자치단체 지원금”으로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의 설립 및 운영 등에 관한 법률」 (제19조 제1항 제5호 가목)에 따라 수도권매립관리공사가 징수하는 반입수수료의 50%에 해당하는 금액을 추가로 징수하여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에서 인천시로 전입된 자금을 매립지특별회계로 조성, 매립지 주변 지역 등의 환경개선에 쓰여 지도록 규정하고 있다.(인천광역시 수도권매립지 주변지역 환경개선 특별회계 설치 및 운용조례)

이날 시민단체는 기자회견을 마친 후 검찰에 고발장을 접수했다.

이날 시민단체는 기자회견에서 “인천시청과 이재현 서구청장은 2019년 매립지특별회계에 반영하여 인천 서구 원당동 825-1 지하1층/지상3층, 원당복합체육관 건립사업을 2019년 1월~2021년 12월까지 173억 사업을 추진하고 있고, 원복합체육관 건립을 통해 수도권매립지 주변지역으로서 피해를 받고있는 원당지역 주민들의 숙원사업인 문화체육 인프라 확충은 물론, 다양한 생활스포츠 공간을 제공함으로써 주민 건강복지 향상에 기여하겠다는 건립추진배경을 설명하고 있다”

또한, “인천 서구 불로동 789에 지하 2층, 지상 4층, 연면적 4,500㎡ 불로복합체육관 건립사업을 2019년 1월~2021년 12월까지 190억 매립지특별회계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데, 사업추진배경에 수도권매립지 주변지역으로서 피해를 받고 있으며, 지리적으로 주변 실내체육관 이용이 어려운 불로지역 주민들의 숙원사업인 문화체육 인프라 확충은 물론, 다양한 생활스포츠 공간을 제공함으로써 주민 건강복지 향상에 기여하겠다고 서구청은 원당,불로 복합체육관 건립사업 정책실명제 중점관리 대상사업 사업내역서에 적시하고 있다”고 행,의정 감시네트워크는 주장했다.

김선홍 인천 행•의정 감시네트워크 상임대표는 “원당복합체육관, 불로복합체육관 위치는 수도권매립지와는 직선거리 6Km가 넘고 매립지 특별회계 목적인 매립지 주변환경개선과는 관계가 없다”고 지적했다,

김 회장은 “매립지와 1km도 안되는 거리에 환경부 전국 최초 부적합 판정을 받은 쇳가루 마을“사월마을”지원엔 인색했는지 궁금하다“며, ”이 서구청장은 1987년 기술고시 23회로 체신부를 거쳐 환경부에서 공직생활을 시작해, 환경부 공직 최고직급인 1급 기획조정실장 역임후 2015년 4월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사장으로 임명받아 3년여간 재임했고, 2018년7월 민선 7기 서구청장에 선출되었기에 누구보다도 매립지특별회계를 통달한 공무원 출신이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김 회장은 ”이런 입맛대로 행정에 황당 할수 밖에 없다. 생각하고, 특히 재임 기간인 2019년부터 특별회계 집행금액이 전년보다 증가 되고 2020년 집행계획 또한 큰 폭의 증가를 나타냈다”며, 상기에 열거한 내용이외에도 제출된 별도의 목록(2020년 국민신문고 국민청원으로 인천광역시에서 받은자료)자료중 일반회계로 사용되어야 함에도 원래의 취지에 맞게 사용되지 않고 전용 의혹과 횡령 의혹이 있기에 고발한다“ 는 고발 취지를 밝혔다.

단체들은 기자회견을 마치고 인천지방검찰청 고발장을 접수하면서, ”고발장에는 예산전용 의혹을 적시했고, 협법 356조 업무상횡령죄로 고발하기에는 많은 논의를 거쳤다며 서구지역 발전을 위해 노력한 부분이 있고, 개인적 사욕 부분이 없지만, 예산전용 의혹이 발생하면 횡령 의혹 부분이 함께 발생할 수 있기에 검찰 조사에서 밝혀질 것이라“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