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경기도, 데이터 기반 공정경제·산업성장 이끌 전략 마련
상태바
경기도, 데이터 기반 공정경제·산업성장 이끌 전략 마련
착수보고회 열고 중장기 데이터 활용·활성화 기본계획(2021~2025) 수립 발표
  • 김태훈 기자
  • 승인 2020.07.29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데이터 활용·활성화 기본계획 수립사업’ 착수보고회 장면(사진=경기도)
‘경기도 데이터 활용·활성화 기본계획 수립사업’ 착수보고회 장면(사진=경기도)

[뉴스프리존,경기=김태훈 기자] 경기도(도지사 이재명)에서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경기도만의 중장기 성장전략을 마련한다고 29일 밝혔다.

도는 ‘경기도 데이터 활용·활성화 기본계획 수립사업’ 착수보고회를 열고 향후 5년간 경기도의 데이터 정책을 이끌 계획을 수립하겠다고 설명했다.

이는 최근 정부가 디지털 뉴딜 계획을 발표하는 등 포스트 코로나 시대 디지털 경제로의 전환이 가속화 되고 있는 가운데, 급속한 사회 변화에 대응하고 경기도의 혁신성장과 도민 삶의 질 향상을 동시에 실현하기 위한 것이다.

경기도의 ‘빅데이터 활용에 관한 조례’와 ‘데이터산업 육성 및 지원 조례’에 근거해 수립하는 이번 사업에서는 미래 사회, 경제, 기술 변화의 예측에 기반한 중장기 데이터 정책의 비전과 목표를 중심으로 핵심 실행과제를 발굴하고 연차별 추진방안을 수립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의 목표는 ▲도민의 데이터 주권 실현 ▲데이터 기반 지능형 도정 구현 ▲데이터 산업 생태계 활성화로, 경기도만의 특화된 데이터 기반 정책을 마련한다.

‘데이터 주권 실현’에서는 경기도가 세계 최초로 실시한 ‘데이터 배당’에 이은 데이터 주권 강화 및 실천 전략을, ‘데이터 기반 지능형 도정 구현’에서는 빅데이터, 마이데이터를 포함한 최신 IT기술을 활용한 도정서비스의 지능화 및 개인화 전략을, ‘데이터 산업 생태계 활성화’에서는 데이터 산업 육성과 인재 양성을 위한 차별화된 경기도만의 전략과 실행과제를 마련할 방침이다.

임문영 도 미래성장정책관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디지털과 데이터는 성장의 핵심 동력이자 미래산업의 기반이 될 것”이라며 “경기도는 데이터 기반의 공정경제, 혁신행정과 산업성장을 실현할 수 있는 차별화된 중장기 기본계획을 수립하는 한편 국가 디지털 뉴딜 정책을 지원하는 역할도 충실히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