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부안군, 공공시설 임시휴관...코로나19 선제적 대응
상태바
부안군, 공공시설 임시휴관...코로나19 선제적 대응
부안예술회관, 국민체육센터, 실내체육관 등
  • 김필수 기자
  • 승인 2020.08.20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 부안군이 코로나19의 지역 확산방지와 주민 안전을 위해 공공시설을 임시 휴관하기로 했다/ⓒ부안군
전북 부안군이 코로나19의 지역 확산방지와 주민 안전을 위해 공공시설을 임시 휴관하기로 했다/ⓒ부안군

[ 호남=뉴스프리존]김필수 기자=전북 부안군(군수 권익현)이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산의 심각성을 인지하고 코로나19의 지역 확산방지와 주민 안전을 위해 공공시설을 임시 휴관하기로 했다고 20일 밝혔다.

부안군은 수도권 종교시설 및 광복절 집회 집단 감염이 도내에서도 연일 발생하고 있어 감염에 취약한 아동․여성 등의 이용자 비율이 높은 부안예술회관, 국민체육센터, 실내체육관 등을 비롯하여 특히, 외부 방문객이 많은 청자박물관, 누에타운, 청소년 수련원 등을 휴관하기로 했다.

또한 군민을 대상으로 하는 자치센터 프로그램도 임시 휴강한다.

휴관기간은 20일부터 9월 4일까지 시설별로 각각 정하고 확산 상황에 따라 변경이 있을 예정이다.

부안군 안전총괄과장은 “수도권발 코로나19 확산으로 그간 나태해진 마음가짐을 다시 새롭게하고 조기에 안정화될 수 있도록 마스크 착용 등을 협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마을단위로 운영되는 경로당과 무더위쉼터는 연일 폭염경보가 발효중에 있어 대상시설에서는 제외하였으나 심사제공 금지,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을 강화하고 읍면 직원들의 현장점검이 이루어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