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추석 명절기간 안전하고 편안한 교통환경 조성
상태바
남원시, 추석 명절기간 안전하고 편안한 교통환경 조성
  • 김필수 기자
  • 승인 2020.09.21 1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석맞이 특별 교통대책’ 추진
전북 남원시는 추석 연휴 대비 ‘추석맞이 특별 교통대책’을 추진한다/ⓒ남원시
전북 남원시는 추석 연휴 대비 ‘추석맞이 특별 교통대책’을 추진한다/ⓒ남원시

[ 호남=뉴스프리존]김필수 기자=전북 남원시는 시민들이 안전하고 편안하게 추석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추석맞이 특별 교통대책’을 추진한다고 21일 밝혔다.

남원시는 명절이 다가옴에 따라 많은 시민들이 이용하는 버스터미널 3개소에 대하여 소방, 전기 등 각 분야의 전문가들과 함께 시설물 안전점검을 실시하여 미연에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를 예방한다.

또한 대중교통 운송사업과 터미널에 대하여 운송질서 특별점검을 실시하여 쾌적하고 안전한 대중교통 만들기에 나선다.

특히 추석기간동안 많은 귀성객들이 고향을 찾을 예정임에 따라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체온측정, 분무소독, 손소독제 비치 등 다중교통시설의 사회적 거리두기를 중점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명절기간에는 귀성객을 위한 대중교통편이 증차 운행될 예정이다. 용산을 오가는 무궁화호 열차는 상행 하행 각각 2회씩 추가 운행하며, 서울행 고속버스는 하루에 5회 추가 운행한다. 예매 현황에 따라 추가 차량 편성도 검토 중이다.

또한, 남원시는 명절기간동안 교통상황실을 운영하여 남문로와 공설시장, 이마트 일대 등 상습혼잡구간 소통개선과 함께 주정차 차량에 대하여 신속하고 유기적으로 대응할 계획이다.

이환주 남원시장은 “코로나19 여파로 인하여 많은 국민들의 귀향이 어려운 상황이지만, 추석 명절기간 안전하고 편안한 교통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