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김태흠 의원, ‘민주당 특검 받아주고 국민의힘 원내지도부 특검 관철에 직 걸어야’ 
상태바
김태흠 의원, ‘민주당 특검 받아주고 국민의힘 원내지도부 특검 관철에 직 걸어야’ 
  • 이진영 기자
  • 승인 2020.10.19 14:26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 김태흠 의원이 추미애 법무부장관을 향하여 질의하는 모습 2020.7.22 ⓒ 이창조 기자
국민의힘 김태흠 의원 ⓒ뉴스프리존

[서울=뉴스프리존]이진영 기자= 국민의힘 김태흠 의원(충남 보령·서천)은 19일 성명을 통해 금융펀드 특검을 놓고 볼멘 목소리를 토했다.

김 의원은 “희대의 금융 펀드 사기꾼 한 명이 나라 전체를 혼란으로 몰아넣고 있다”며 말문을 토한 후 “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윤석열 검찰총장이 여권에 상처를 주려고 ‘공작 수사’를 했다고 하고 윤 총장은 ‘중상모략’이라고 반박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이러한 법무부 장관과 검찰총장의 이전 투구식 충돌은 이번뿐만이 아니고 지난 1월 추장관이 임명된 직후부터 계속돼왔으며 법무부 장관과 검찰총장의 이런 추악한 싸움은 전례가 없다. 이 모든 발단이 법이 법대로 작동하지 않기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권력이 개입하며 ‘법의 잣대로가 아닌 정권의 잣대로’ 수사가 진행되고 결과가 왜곡됐기 때문이다. 법무부가 라임 사건의 수사진 보강을 거부하는 등 수사지연을 방조해 놓고, 뒤늦게 펀드 사기꾼의 법정 진술, 그중에서도 야당과 검찰을 향한 것에만 초점을 맞춰 발끈하는 게 바로 그 예다. 이제 우리 국민들은 지쳤고, 이러한 사법부를 신뢰하지 않고 있다”고 꼬집었다
 
덧붙여 “라임, 옵티머스 사기 사건의 진실을 가리는 길은 특검만이 유일하다. 특검 결과에 따라 법무부장관이든 검찰총장이든 책임 있는 쪽은 물러나야 하며 민주당은 특검을 받아들이고 우리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는 특검 관철에 직을 걸기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ㅇㅇ 2020-10-19 15:11:36
국짐당은 왜 이렇게 "흠"이 많아? 박덕흠, 김태흠...그냥 국흠당으로 바꾸면 안되겠냐? 국민의 흠당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