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국민의힘, 정정순 체포동의안 표결 불참…'방탄국회' 오명 면피(?)
상태바
국민의힘, 정정순 체포동의안 표결 불참…'방탄국회' 오명 면피(?)
주호영 "민주당이 결정하는 게 맞아"…민주당 물밑 '표 단속' 돌입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0.10.29 1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정순 더불어민주당 의원. Ⓒ사진공동취재단
정정순 더불어민주당 의원. Ⓒ사진공동취재단

[서울=뉴스프리존] 김정현 기자= 국민의힘은 29일 제21대 총선 회계부정 혐의를 받고 있는 정정순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체포동의안 처리를 위한 '원포인 본회의'에 사실상 불참키로 결정했다.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본회의는 의원 각자에게 참여 여부를 맡기기로 했다"며  "민주당 소속 의원에 대한 체포동의안이니 민주당이 결정하는 게 맞다고 본다"면서 의원 각자의 자율참가 방침을 밝혔다. 

이에 따라 체포동의안이 부결되거나 반대표가 속출할 경우 '방탄국회'라는 비판여론에 직면하게 될 민주당은 소속 의원들의 상대로 물밑 표 단속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민주당의 한 당직자는 "혹시라도 체포안이 부결된다면 당이 받을 비난과 타격이 상당할 수밖에 없다"면서 "정 의원이 검찰 수사에 대해 억울함을 인간적으로 호소하고 있는데, 개별 의원들의 이탈표가 꽤 나올 수도 있다"고 우려했다.

이에 따라 체포동의안이 부결되거나 반대표가 속출할 경우 '방탄국회'라는 비판여론에 직면하게 될 민주당은 소속 의원들의 상대로 물밑 표 단속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정 의원의 체포동의안 처리를 위한 본회의는 이날 오후 2시 열릴 예정이다. 무기명 투표로 진행되는 체포동의안 표결은 재적의원 과반출석에, 출석 의원 과반찬성으로 가결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