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부안군농업기술센터, 2021년 국가예산 올해대비 141% 확보
상태바
부안군농업기술센터, 2021년 국가예산 올해대비 141% 확보
총 78개 사업 44억 2000만원 확보…관내 농업인 소득 향상 전력
  • 이정국 기자
  • 승인 2020.11.16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년에 설치한 테스트베드 교육장에 현재 딸기(설향)를 시험재배중에 있다.
금년에 설치한 테스트베드 교육장에 현재 딸기(설향)를 시험재배중에 있다.

 

[호남=뉴스프리존]이정국기자=부안군농업기술센터(소장 강성선)는 미래로 세계로 생동하는 부안을 만들기 위해 2021년 국가예산 확보에 전력을 기울인 결과 우리밀 국내육성 품종 대규모 생산기반 기반조성 등 78개 사업에 금년대비 사업비 141%(44.2억원) 확보 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이는 금년부터 추진하고 있는 농업기술 센터 청사 신축 사업비(90)를 제외한 결과이기에 한층 더 의미있는 숫자라고 할 수 있다.

농업인과 동고동락하는 농업기술센터인 만큼 농업인의 소득 향상을 위한사업을 확보하기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인 결과라고 할 수 있을것이다.

금년에 설치한 테스트베드 교육장에 현재 딸기(설향)를 시험재배중에 있으며, 이 교육장 활용으로 농가들에게 딸기재배 체험과 컨설팅을 동시에 실시함으로써 재배기술 구축으로 수출까지 이어갈 수 있는 사업비 또한 내년에 확보함으로써 수출의 길도 활짝 열어 농가소득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부안군 주력사업인 푸드플랜과 연계 추진할 수 있는 농산물 종합가공센터 건립 예산 10억원도 확보하여 농가가 생산한 다양한 농산물을 다른 단계를 거치지 않고 직접 판매, 유통해서 농가에게는 좀더 많은 소득으로 연결될 수 있는 길 또한 열리게 되었다.

이 밖에도 지역특색농업 발굴 소득화사업, 소규모 가공창업장 판촉지원,농식품 가공사업장 품질향상 지원, 수출농산물 생산기반 조성 시범 등 농업인 소득 향상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확보하여 농업인들의 피부에 직접 닿을수 있는 다가가는 농촌지도사업을 펼치고자 한다.

강성선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농업인을 위한, 농업인의 소득향상을 위해존재하는 기술센터인 만큼 농업인이 웃음을 웃을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