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문화재 안내판 2년 연속 우수사례 선정
상태바
고창군, 문화재 안내판 2년 연속 우수사례 선정
  • 이정국 기자
  • 승인 2020.12.18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재 안내판 정비로 문화재청장상 수상
전북 고창군이 최근 ‘2020년 문화재 안내판 개선사업’에서 우수사례로 선정돼 문화재청장상을 수상했다/ⓒ고창군
전북 고창군이 최근 ‘2020년 문화재 안내판 개선사업’에서 우수사례로 선정돼 문화재청장상을 수상했다/ⓒ고창군

[ 호남=뉴스프리존] 이정국 기자=전북 고창군은 최근 문화재청이 전국 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실시한 ‘2020년 문화재 안내판 개선사업’에서 우수사례로 선정돼 문화재청장상을 수상했다고 18일 밝혔다.

고창군은 문화재 안내판이 지난해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에 이어 2년 연속 우수사례로 선정되며 전국적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고창군은 올해 고창 선운사 금동지장보살좌상(보물 279호)을 비롯해 지정문화재 30개소의 안내판을 정비했다.

새롭게 정비된 안내판은 지역주민들이 쉽게 이해하는 것을 목표로 했다. 이를 위해 고창군은 관련 전문가, 지역주민·학생 등 자문단을 구성하고 꾸준하게 안내판 문안을 감수해왔으며, ‘해설’ 위주에서 ‘이해·감동’ 중심으로 크게 바꿨다.

또 설화·전설·독특한 가치 등을 넣어 흥미롭고 시간이 지나도 문화재에 대한 기억이 남을 수 있는 문화재 안내판이 되도록 했다.

고창군 문화유산관광과 나철주 과장은 “앞으로도 일시적인 보여주기식 안내판 정비가 아닌, 꾸준하게 문구에 대한 자문단 협의를 거쳐 ‘우리’가 울력해 만든 안내판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