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철우 보성군수 “부족한 문화 시설 확충, 지역 주민들 문화적 갈증 해소”
상태바
김철우 보성군수 “부족한 문화 시설 확충, 지역 주민들 문화적 갈증 해소”
  • 박강복 기자
  • 승인 2021.04.14 2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성·벌교 복합센터 베일 벗다… 도심 활력 위해 765억 원 투입
벌교읍 설계공모 당선작 선정… 입체적 공간 구성 돋보여
벌교 문화복합센터 조감도
벌교 문화복합센터 조감도

 

[호남=뉴스프리존]박강복 기자=김철우 보성군수는 “보성읍과 벌교읍 두 군데에서 추진되고 있는 복합센터 건립 사업의 진행 상황을 촘촘히 챙겨, 부족한 문화 시설을 확충하고, 지역 주민들의 문화적 갈증을 해소하겠다.”고 말했다.

보성군이 도심 활력을 위해 역점 추진하고 있는 보성군 복합커뮤니티센터와 벌교 문화복합센터 건립 사업이 속도를 내고 있다.

군은 14일 벌교문화복합센터 건립사업 설계공모를 통해 당선된 복합센터 디자인을 공개했다.

당선작은 ㈜리가온건축사사무소에서 출품한 작품으로 주변경관과 조화로운 입면계획, 내‧외부 공간의 유연한 연결, 입체적인 외부 공간 구성 등이 돋보였으며 벌교의 지역적 정체성이 잘 표현된 디자인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벌교문화복합센터는 연면적 10,500㎡ 규모로 지어지며, 수영장, 생활문화센터, 작은도서관, 작은영화관, 주차장 등의 편의시설이 들어선다. 2022년 상반기 설계를 마무리하고, 하반기에 착공해 2024년 완공될 예정이다.

보성읍에 건설되는 ‘보성군 복합커뮤니티센터’는 연면적 15,700㎡ 생활문화센터, 가족센터, 작은도서관, 체육시설, 행정지원센터, 주차장 등의 편의시설을 갖추었으며, 실시설계 올해 하반기 착공하여 2023년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한편, 보성군은 벌교문화복합센터를 비롯한 보성군 복합커뮤니티센터, 도시재생뉴딜 사업 등 도심 활력을 위하여 765억 원을 투입해 주민생활여건과 정주여건 개선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