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연천소방서, 차탄천 굴삭기 전복사고 실종자 A씨, 인명수색 이틀 만에 발견
상태바
연천소방서, 차탄천 굴삭기 전복사고 실종자 A씨, 인명수색 이틀 만에 발견
사고현장 3m 부근에서 소방 구조대원이 발견 인근 병원으로 후송 조치, 생사여부 미 확인 상태 '심정지' 추정
  • 이건구 기자
  • 승인 2021.05.07 16:24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천 차탄천 인근에서 전복되어 실종된 굴삭기 기사를 인명수색하고 있는 연천소방서 구조대원들./Ⓒ연천소방서
연천 차탄천 인근에서 전복되어 실종된 굴삭기 기사를 인명수색하고 있는 연천소방서 구조대원들./Ⓒ연천소방서

[연천=뉴스프리존]이건구기자=경기 연천군 연천읍 차탄리 소재 차탄천 인근에서 6일 오전 8시께 차탄천준설공사 현장을 향하던 굴삭기가 갑자기 균형을 잃고 차탄천으로 전도되며 굴삭기 기사 A씨(50대)가 실종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7일 연천소방서에 의하면 이날 차탄천 인근에서 낚시를 하던 주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연천구조대와 특수대응단은 현장 도착 후 차탄천 사고현장 보 안쪽 수중 수색 및 인근 수색, 포크레인으로 현장 작업을 실시하며 실종자를 수색했으나 요구조자(실종자)를 발견하지 못하고 오후 5시 44분께 철수했다. 

이후 연천구조대는 수색 2일차인 7일 오전 6시부터 경찰서, 군청 등 유관기관과 합동으로 수색을 재개하던 중 오전 10시 57분께 사고지점 약 3m 부근에서 소방 구조대원이 요구조자(실종자)를 발견했다.

실종자는 발견 즉시 119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후송됐으며 생사 여부는 확인되지 않고 있으나 소방서 측에서는 이미 심정지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자세한 사고 원인에 대해서는 합동수사가 진행 중에 있다. 

한편 이날 사고 현장에는 67명(소방 40명, 경찰 20명, 군청 5명, 민간지원 2명)의 인원과 20대(소방차량 14대, 경찰차량 4대, 민간굴삭기 2대 등)의 장비가 투입되어 실종자를 수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세인 2021-05-27 21:04:42
저희 아버지 군시설인 대전차 장애물 상판을 밟고 그 상판이 깨지면서 사고가 나신겁니다 정정보도 요청합니다
연천군청 관리 시설물인데 저희 아버지한태 말한적도 없구요
이따구로 글 쓰시면 그냥 아빠 실수로 돌아가신거 같잖습니까 생각좀하고 쓰세요

노신사 2021-05-11 11:27:57
안타깝네 연천군청은 뭐하는 기관인지모르겟네

김지수 2021-05-08 00:58:12
정정 보도 요청 드립니다. 본문에 나온 고인은 군시설인 대전차장애물(북한군 탱크 저지수로)을 밟고 사고가 나셨습니다. 당시 공사 관계자들은 이러한 사실을 알려주지 않았으며 본인들 조차도 모르고 있었습니다. 이후 구출 작업 도중 대전차장애물이 있는걸 알게되었고, 몇백미터 밑에 작은 글씨로 대전차장애물 이라는 표지판 한개가 있었습니다. 고인의 억울함 좀 풀어주세요. 부탁드립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