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광한루 달빛야행 오는 13일부터 시작한다”
상태바
남원시 “광한루 달빛야행 오는 13일부터 시작한다”
  • 강승호 기자
  • 승인 2021.08.12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 13일부터 9월 21일까지 매주 목요일부터 토요일까지 운영
달빛야행이 펼쳐질 남원 광한루 야경(사진=남원시)
달빛야행이 펼쳐질 남원 광한루 야경(사진=남원시)

 

[전북=뉴스프리존] 강승호 기자 = 남원시의 대표 관광명소인 광한루에서 ‘하늘나라 전설 광한루 달빛야행’을 시작한다.

남원시는 12일, 보도자료를 통해 오는 8월 13일부터 9월 21일까지 광한루원에서는 매주 목요일부터 토요일까지 오후 8시에 ‘하늘나라 전설 광한루 달빛야행’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광한루 달빛야행’은 아름다운 남원의 야경을 널리 홍보하고 문화콘텐츠를 다양화하기 위해 판소리체험과 야간 해설탐방을 결합한 프로그램이다.

관광객들은 완월정 누각 위에서 둥근 대보름달을 바라보며 판소리 한 대목을 배우고, 어둠이 짙어지면 청사초롱을 든 문화관광해설사의 안내에 따라 사랑의 다리 오작교를 지나 광한루로 발걸음을 옮긴다.

광한루 누각 아래에서는 남원의 역사, 문화, 조경 등 우리가 알지 못했던 역사 이야기를 문화관광해설사가 설명하는 시간을 갖는다.

더불어 은은한 불빛아래 전통미가 아름다운 한옥호텔과 돌담길의 고즈넉함이 운치를 더하는 남원예촌도 함께 접할 수 있다.

‘광한루 달빛야행’ 은 관광객, 시민 누구나 참가할 수 있으며, 선착순 30명 이내로 참가비는 무료다.

양인환 관광과장은 “코로나19로 부터 안심하고 편안한 여행을 즐길 수 있도록 적정 인원수를 제한하고, 남원에서 기억에 남을 소중한 추억을 만드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