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문진석 의원, 윤희숙·유승민에 쓴소리 “막말 그만, 획기적 정책 제시하라”
상태바
문진석 의원, 윤희숙·유승민에 쓴소리 “막말 그만, 획기적 정책 제시하라”
“비판할 시간 아껴 정치하는 이유 생각해보라”
“윤·유의 설익은 비판, 기본기와 품격 볼 수 없다"
  • 김형태 기자
  • 승인 2021.08.15 1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진석 국회의원과 SNS에 게재한 비판 글./ⓒ김형태 기자
문진석 국회의원과 SNS에 게재한 비판 글./ⓒ김형태 기자

[천안=뉴스프리존]김형태 기자=이재명 열린캠프 공동상황실장인 문진석 의원(충남 천안갑)은 본인 페이스북 통해 국민의힘 윤희숙, 유승민 후보가 기본금융을 폄훼한다며 강하게 질타했다.

문진석 의원은 지난 13일 게재한 글에서 윤희숙, 유승민 후보 비판성 발언들을 두고 “정책경쟁 기본기와 품격이라고는 어디서도 찾아볼 수 없었다”라고 강조하며 “‘구체적이고 실증적인 반증’을 찾아볼 수 없는 무책임한 태도”라고 지적했다.

이어 “이재명 후보의 철학을 ‘새로운 시작과 기준’으로 정의한다”라며 “곧 닥칠 위험 요소를 극복하기 위해선 다소 힘들 길이라도 가면서 책임을 다하는 것”이라며 정치 역할과 기본금융 취지에 관해 강조했다.

또 “이재명 후보의 기본시리즈에 대한 많은 토론과 논의는 바람직하지만, 지금 보여주는 행태는 돌고래‧고등어‧멸치 등 온갖 바다생물들이 서식하는 ‘아쿠아리움 정당’의 대선주자들이 싸우는 모습처럼 오직 말장난에만 몰두하고 하는 것처럼 보일 뿐”이라고 쓴소리를 냈다.

그러면서 “윤희숙, 유승민 후보에게 ‘정책경쟁의 기본기를 망각한 설익은 막말 대잔치’의 결핍과 좌절을 넘어선 대담하고 획기적인 정책 제시를 손꼽아 기다린다는 말을 꼭 하고싶다”라고 덧붙였다. 

윤희숙 의원(국민의힘, 서울 서초구갑)은 이재명 더민주 대통령 선거 예비후보가 야권 주자들을 대상으로 기본대출 공약을 비판하는 발언한 것을 두고 ‘금융시장 파괴자’라며 맞서는 발언을 했다. 

유승민 전 의원(국민의힘)은 이재명 경기지사 ‘기본 시리즈’ 정책안을 두고 대상이 될 20대부터 40대까지 모두 빚더미에 앉게 될 것이라며 비판 목소리를 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