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반려동물 문화교실 운영 ‘동물사랑 배우기’
상태바
부산시, 반려동물 문화교실 운영 ‘동물사랑 배우기’
  • 변옥환 기자
  • 승인 2018.01.04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부산시)

[뉴스프리존,부산=변옥환 기자] 부산시 반려동물 복지 문화센터가 오는 10일부터 26일까지 겨울방학을 맞아 ‘2018 겨울방학 반려동물 문화교실’을 연다.

반려동물 문화교실은 최근 사회적 문제로 떠오르는 반려동물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어린이와 청소년을 주 대상으로 반려동물 행동치료 등을 진행하는 동물보호교육이다.

먼저 수의사 체험 프로그램은 ‘수의사 선생님들은 어떻게 진료할까’라는 부제로 동물 혈액 구성 원리를 통해 수의사와 함께 동물의 건강을 알아보는 프로그램으로 오는 10일과 17일 오후 2시 열린다. 프로그램을 수료한 어린이들에게는 부산시가 만든 명예 어린이 수의사 면허증을 수여한다.

24일 오후 2시에는 캣 커들러(고양이 보모) 체험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평소 잘 몰랐던 고양이의 비밀을 알아보고 캣 커들러 자격요건 테스트를 거친다. 체험 후 센터에서는 캣 커들러로 활동할 수 있는 자격을 부여한다.

더불어 오는 12일과 19일 오후 2시에는 경찰견 핸들러 체험 프로그램으로 마약탐지견 출신 반려견 ‘큐’의 훈련 시범을 보고 함께 실습하는 시간을 보낸다.

이밖에 ‘동물판화 제작 체험’이 오는 26일 오후 2시에 개최된다. 동물보호교육 참가신청은 부산시 반려동물 복지 문화센터로 접수, 선착순이다.

시 관계자는 “겨울방학을 맞아 이번 문화교실이 초·중학생들에게 올바른 동물사랑의 마음을 주고 행복한 미래설계를 위한 흥미로운 직업체험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