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박영순 , 대덕구 지역현안사업 '청신호'...2022년 국비예산 800억원 확보
상태바
박영순 , 대덕구 지역현안사업 '청신호'...2022년 국비예산 800억원 확보
- 회덕IC 연결도로 183억원, 충청권 광역철도 100억원 등 반영
  • 최문봉 기자
  • 승인 2021.09.27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영순 민주당 국회의원(사진=박영순 의원실)
박영순 민주당 국회의원(사진=박영순 의원실)

[뉴스프리존] 최문봉 기자 = 더불어민주당 박영순 국회의원(국회 국토위,대전 대덕구)은 27일 대덕구 주요 현안사업과 관련해 2022년도 정부 예산안에 800억 원이 반영됐다고 밝혔다. 

27일 박영순 의원실에 따르면 △경부고속도로 회덕IC 연결도로 183억 원 △충청권 광역철도 1단계 건설 100억 원 △대전도시철도 2호선 트램 건설 131억 원 △대전차량기술단 인입철도 이설사업 50억 원 △도심 속 푸른 물길 그린뉴딜프로젝트 52억 원 △대전 산단 완충저류시설 설치 사업비 86억 원 등을 확보함으로써 지지부진하던 대덕구 현안 사업추진에 청신호가 켜질 전망이다.

이 밖에도 △장동문화공원 생태축?서식지 복원사업 37.8억 원 △위험도로 구조개선 사업 34.3억 원 △해외 수소기반 대중교통 인프라 기술개발 사업 43억 원 △계족산성 종합정비사업 11.23억 원 △주한미군 공여구역 주변지역 지원 사업 8.57억 원 △대전1·2산단 하수관로 분류화사업 9.1억 원 △대덕구 오정동 일원 하수관로 정비사업 2.6억 원 △시내버스 공영차고지 조성사업(국토위) 3억 원 △신탄진휴게소 하이패스 IC 건설 1억 원 등이 정부 예산안에 대거 반영됐다.

또 2022년도 균형발전특별회계에도 생활밀착형 SOC사업과 관련해 △신탄진복합커뮤니티센터 내 주거지 주차장 8억 원, 생활문화센터 건립 3억 원, 공공도서관 건립 12.56억 원 △중리근린공원 복합문화센터 내 생활문화센터 건립 2.5억 원, 작은 도서관 조성 1.12억 원 △안산도서관 리모델링 14.7억 원, 생활문화센터 조성 2.5억 원 △길치근린공원 내 생활문화센터 조성 2.91억 원 △한남대학교 운동장 조성사업 1억 원 등이 반영돼 사업이 차질 없이 추진될 것으로 기대된다.
 
앞서 박 의원은 지역현안과 관련해 그동안 2022년도 국비확보에 총력전을 펼쳐왔다. 지난 5월 27일 안도걸 기획재정부 2차관 및 황성규 국토교통부 2차관 등을 만나 대전시와 대덕구의 국비 사업 및 예비타당성조사 진행사업에 대한 정부 차원의 협조를 요청한 데 이어, 지난 7월 13일에는 노형욱 국토교통부 장관을 만나 지역 현안 사업 국비지원을 요청한 바 있다.
 
박 의원은 “대덕구 경제발전의 기반을 조성하고 주민의 삶의 질을 개선할 주요 예산 대부분이 내년도 정부 예산안에 담겨 기쁘다”며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예산결산소위원으로서 국회 예산심의 단계에서 주요 사업들의 증액을 이뤄내기 위해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