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천안문화재단, 삼거리·서북 갤러리 12월 전시회
상태바
충남 천안문화재단, 삼거리·서북 갤러리 12월 전시회
  • 김형태 기자
  • 승인 2021.12.03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북 갤러리 내부 전경(사진=천안시).
서북 갤러리 내부 전경(사진=천안시).

[충남=뉴스프리존] 김형태 기자= 충남 천안문화재단은 올해 마지막을 마무리하는 12월 삼거리 갤러리와 서북 갤러리에서 4건의 전시가 진행된다고 3일 밝혔다.

천안문화재단에 따르면 삼거리 갤러리(차량등록사업소 3층) 첫 번째 전시는 지난 1년간 변화하는 천안 모습을 사진으로 기록한 상명 C&K 포토아카데미 AURA2021 전(展)이다. 해당 전시는 12월 7일부터 11일까지 관람할 수 있다.

14일부터 18일까지는 도계민화박물관 운정민화연구소의 제4회 2021 운정민화연구소 회원전 ‘나의 벗, 민화’를 선보인다. 화조도, 십장생도, 용도 등 다양하고 아름다운 민화 작품을 만나볼 수 있다.

서북 갤러리(서북구청 별관 1층)에서는 12월 7일부터 11일까지 윤여름 작가의 그늘진 얼굴의 서사 전(展)으로 인간 내면과 소통의 갈구 및 역설에 관한 일련의 생각들을 시각화했다.

잇그다의 7인분 같은 6인분 전(展)은 14일부터 18일까지 진행된다. 6명 작가가 세상을 바라보는 다양한 시선을 공유하고, 반복되는 일상에 새로운 관점을 제공한다.

삼거리·서북 갤러리는 코로나19 대응 지침에 따라 감염관리·방역 책임자 지정, 발열 체크를 통한 출입자 관리, 손 소독제 및 마스크 착용, 거리두기, 오프닝 행사 금지 등 방역 의무 이행 및 제한적 운영을 시행하고 있다.

일요일은 휴관이며, 관람료는 무료다. 자세한 사항은 천안문화재단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