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학생교육문화회관, '2021 인천교육예술이음 박람회' 12월 13일~14일 개최
상태바
인천학생교육문화회관, '2021 인천교육예술이음 박람회' 12월 13일~14일 개최
  • 박봉민 기자
  • 승인 2021.12.10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교와 예술교육을 잇-다' 주제…12월 21일~31일까지 온라인 박람회도 개최
학교와 예술교육을 잇는 '2021 인천교육예술이음 박람회'가 12월 13일과 14일, 인천시교육청학생교육문화회관 가온갤러리와 싸리재홀에서 열린다. (사진제공=인천시교육청학생교육문화회관)
학교와 예술교육을 잇는 '2021 인천교육예술이음 박람회'가 12월 13일과 14일, 인천시교육청학생교육문화회관 가온갤러리와 싸리재홀에서 열린다. (사진제공=인천시교육청학생교육문화회관)

[인천=뉴스프리존] 박봉민 기자 = '2021 인천교육예술이음 박람회'가 12월 13일 월요일과 14일 화요일 양일 간 인천시교육청학생교육문화회관 가온갤러리와 싸리재홀에서 "학교와 예술교육을 잇-다"를 주제로 개최된다.

'인천교육예술이음'은 인천의 우수한 문화예술 자원을 기반으로 지속 가능한 '지역문화예술교육 네트워크'의 일환으로 인천지역의 문화예술교육 운영단체(강사단)와 학교를 연결해주는 공간(플랫폼)이다. '지역문화예술교육 네트워크'는 지역과 학교간 균형 있는 보편적 학교문화예술교육지원을 통해 인천과 학생을 잇는 문화예술교육 플랫폼이다.

'인천교육예술이음'을 통해 학교는 교육과정 연계 문화예술교육 운영단체(강사단)을 검색 및 요청할 수 있고, 문화예술교육 운영단체(강사단)는 관련 정보를 올릴 수 있다.

박람회 행사는 이러한 '인천교육예술이음'을 널리 알려 지역문화예술교육 홍보와 네트워크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마련됐다. 또한, '지역문화예술교육 네트워크 성과 발표회'도 진행된다.

인천의 우수한 문화예술 자원을 기반으로 지속 가능한 '지역문화예술교육 네트워크'의 일환인 '인천교육예술이음 박람회'가 "학교와 예술교육을 잇-다"를 주제로 개최된다. 자료사진. 사진은 '2021 인천교육예술이음 박람회' 참여 단체인 ㈜정인미디어의 참살이 미술관 전시 및 참살이 미술관 회원 작가의 교육활동 모습. (사진제공=참살이 미술관)
인천의 우수한 문화예술 자원을 기반으로 지속 가능한 '지역문화예술교육 네트워크'의 일환인 '인천교육예술이음 박람회'가 "학교와 예술교육을 잇-다"를 주제로 개최된다. 자료사진. 사진은 '2021 인천교육예술이음 박람회' 참여 단체인 ㈜정인미디어의 참살이 미술관 전시 및 참살이 미술관 회원 작가의 교육활동 모습. (사진제공=참살이 미술관)

참살이 미술관 "인천, 교육에 문화를 담다"…학생들의 문화예술 소양 함양과 문화적 욕구 충족

특히, 코로나19 방역에 동참하기 위해 당초 3일 간 계획이던 오프라인 박람회를 축소하고 대신 12월 21일부터 31일까지 유튜브채널(꿈이랑쉼이랑TV)를 통해 온라인 박람회를 진행한다.

이번 박람회에는 공예·체험·미디어·회화 등의 주제로 수업을 제공하는 '교육형'과 국악·퓨전음악·퍼포먼스·연극 등의 주제로 공연하는 '공연형 1', 클래식·성악·오페라 등의 주제로 공연하는 '공연형 2'로 나누어 총 32개 단체가 참여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 박람회에 교육형으로 참여하는 ㈜정인미디어(미술, 참살이 미술관)의 최도범 대표는 "학교와 예술교육을 잇는 '인천교육예술이음 박람회'를 통해 코로나19로 지친 학생들에게 문화예술을 통한 심적 안정과 힐링을 제공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저희 정인미디어에서 운영하는 '참살이 미술관'은 '인천, 교육에 문화를 담다'를 슬로건으로 학교 현장에 찾아가는 미술관과 체험형 미술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학생들의 문화예술 소양 함양과 문화적 욕구를 충족하기 위한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라고 밝혔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