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석 국회의장, 퇴임 앞두고 대전현충원 참배
상태바
박병석 국회의장, 퇴임 앞두고 대전현충원 참배
  • 최문봉 기자
  • 승인 2022.05.27 13: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방선거 사전투표후 국회통합디지털센터 관련 MOU 체결식 참석
박 의장 “대전·충청인의 성원으로 임기 잘 마쳐…지역 굵직한 현안 거의 해결해”

[서울=뉴스프리존] 최문봉 기자 = 박병석 의장은 27일 대전현충원을 참배하고, 대전광역시청에서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사전투표했다. 이어 국회통합디지털센터 내 시민개방 복합문화공간 조성 MOU체결식에 참석했다.

박병석 국회의장이 27일 대전현충원을 찾아 참배했다. 박 의장이 분향을 하고 있는 모습.(사진=국회사무처)
박병석 국회의장이 27일 대전현충원을 찾아 참배했다. 박 의장이 분향을 하고 있는 모습.(사진=국회사무처)

퇴임을 앞둔 박 의장은 이날 오전 대전현충원 참배로 대전 방문 일정을 시작했다. 박 의장은 방명록에 “국민통합, 한반도 평화와 번영, 국가균형발전을 위해 헌신하겠습니다”라고 적었다. 참배를 마친 박 의장은 대전광역시청으로 이동,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사전투표소에서 사전투표를 마쳤다.

박 의장은 “존경하는 대전시민 여러분 충청인들의 성원으로 국회의장의 임기 잘 마치게 됐다. 의장 임기를 마치더라도 국민통합, 한반도 평화와 번영, 국가균형발전을 위해 뚜벅뚜벅 최선을 다해 헌신하겠다”며 소회를 밝혔다. 이어 “국회 세종시대의 법적 토대를 완벽하게 해결했고, 국회통합디지털센터 등 대전 충청의 굵직굵직한 현안들을 거의 다 해결할 수 있었다. 가시적 성과는 3, 4년 후에 나타날 것이다”고 강조했다.

이후 박 의장은 국회통합디지털센터 관련 MOU체결식에 참석했다. 이날 체결식에서는 국회사무처, 국회입법조사처, 국회도서관 등이 대전광역시, 대전광역시의회와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이들 기관은 대전광역시에 건립될 국회통합디지털센터에 시민개방 복합문화공간을 조성하고, 국회도서관의 디지털 정보자원 등 국회의 문화·학술적 자원을 대전광역시와 공유해 나가기로 했다.

박 의장은 “국회의 중요기관과 대전광역시가 협정을 맺었고, 국회의 높은 수준의 여러 자원을 대전에서 적극적으로 활용하고 협력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게 됐다”며 이번 MOU 체결의 의미를 강조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