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리호, 1단부 산화탱크제 레벨 센서 이상 ‘발사 잠정 연기’
상태바
누리호, 1단부 산화탱크제 레벨 센서 이상 ‘발사 잠정 연기’
  • 김영만 기자
  • 승인 2022.06.16 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사체종합조립동으로 이송

[전남=뉴스프리존]김영만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이 누리호에 대한 발사 전 점검을 실시하던 중 센서 이상이 발견됨에 따라 16일 발사를 잠정 연기키로 결정했다.

발사체종합조립동으로 이송하고 있는 누리호(사진=한국항공우주연구원)
발사체종합조립동으로 이송하고 있는 누리호(사진=한국항공우주연구원)

15일 발사체종합조립동을 떠나 발사대로 이송된 누리호는 기립 및 전기적 체결 후 각 단별 센서 점검을 하던 중 1단부 산화제탱크의 레벨 센서 신호 점검 과정에서 이상이 감지됐다. 레벨 센서는 산화제탱크 내의 산화제 충전 수위를 측정하는 센서다.

현재 항공우주연구원 연구진들이 누리호를 발사체종합조립동으로 이송해 레벨 센서 이상에 대한 원인 분석을 진행하고 있으며, 상세한 점검 분석을 통해 조치가 완료된 이후 발사관리위원회를 통해 발사일을 정할 예정이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