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영농현장 탄소중립 실천 앞장선다
상태바
익산시, 영농현장 탄소중립 실천 앞장선다
  • 안정빈 기자
  • 승인 2022.06.22 1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후 위기 인식 전환 및 농업부문 온실가스 감축 방안 모색
전 직원 대상 탄소중립 실천 위한 역량 강화 교육 실시

[전북=뉴스프리존] 안정빈 기자=익산시가 영농현장에서 탄소중립 실천에 적극 나선다고 21일 밝혔다.

익산시, 영농현장 탄소중립 실천 앞장선다 (사진=익산시청)
익산시, 영농현장 탄소중립 실천 앞장선다 (사진=익산시청)

이를 위해 농업기술센터는 전 직원을 대상으로 탄소중립 실천을 위한 역량 강화 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강의를 진행한 국립농업과학원의 강성수 연구관은 기후변화의 심각성과 위협을 명확히 인식하는 것이 탄소중립 대책 마련의 출발점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직원들이 교육을 계기로 기후변화에 대응하고, 탄소중립 실천사업을 추진할 수 있는 역량을 키워줄 것을 당부했다.

센터는 이번 교육을 통해 빅데이터를 활용한 정밀·환경친화적 스마트농업으로 저탄소 농업구조로 전환하고, 논물 얕게 대기 등 영농현장에서 바로 실천 가능한 탄소중립 활동을 적극 추진할 예정이다.

류숙희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저탄소 농업 실천은 당장 우리 앞에 놓인 모두의 과제이다”며 “현재 진행하고 있는‘노후 농기계 조기폐차 지원’ 등 온실가스 저감을 위한 보조사업을 더욱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