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의생명진흥원, 의료기기 업종전환 기업 육성
상태바
김해의생명진흥원, 의료기기 업종전환 기업 육성
  • 이진우 기자
  • 승인 2022.06.30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종전환 애로사항 해소 위한 전문가와 소통의 장 마련
“김해의생명산업진흥원, 업종전환 성공스토리 만들 것”

[경남=뉴스프리존]이진우 기자 = 김해의생명산업진흥원이 경남테크노파크, 양산부산대학교병원과 공동으로 경남도내 제조기업을 대상으로 의료기기 업종전환 기업 육성 지원에 나선다.

지난 27일 소노캄거제 릴리홀에서 경남테크노파크와 진흥원, 양산부산대학교병원이 공동으로 추진하는 의료기기 업종전환 지원 기반구축사업의 상생협력 협의체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김해의생명산업진흥원
지난 27일 소노캄거제 릴리홀에서 경남테크노파크와 진흥원, 양산부산대학교병원이 공동으로 추진하는 의료기기 업종전환 지원 기반구축사업의 상생협력 협의체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김해의생명산업진흥원

 

진흥원은 지난 27일 소노캄거제 릴리홀에서 경남테크노파크와 양산부산대학교병원 등 3개 기관이 공동으로 추진하는 의료기기 업종전환 지원 기반구축사업의 상생협력 협의체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의료기기 업종전환 지원 기반구축사업은 경남도 내 제조 기업이 고부가가치 의료기기 기업으로 업종을 전환 또는 추가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추진하는 사업이다.

지난해에는 도 내·외 27개 기업을 지원해 17개 기업의 업종전환을 지원했으며, 올해에는 약 60억원을 투입해 35개 기업의 업종전환을 지원 중에 있다.

의료기기는 전문분야로 임상 및 인허가 등의 난해한 절차를 포함하고 있어 그동안 스타트업과 업종전환 기업들은 다양한 어려움을 겪어 왔다.

김해의생명산업진흥원 등 3개 기관에서는 기업들의 현장 목소리를 귀담아듣고 실질적인 애로사항을 해소해 주기 위해 이번 의료기기 업종전환 상생협력 협의체 회의를 통해 전문가와 기업이 소통할 수 있는 시간을 마련했다.

이번 행사에 참여한 기업 관계자는 “평소 도내에서 컨택하기 어려웠던 의료기기 분야 전문가들과 소통할 수 있었던 유익한 시간이었다”며 “형식적인 지원이 아니라 실제로 부족하고 필요한 부분을 채워주는 자리가 되어 만족스러웠다”고 말했다.

홍성옥 의생명진흥원장은 “사업에 참여한 기업들이 업종전환 후에도 꾸준히 성장할 수 있도록 돕겠다”며 “진흥원은 지역기업들의 목소리를 듣기 위해 항상 노력하고 있으며 의료기기 업종전환 기업 지원을 통해 업종전환 성공스토리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경남테크노파크와 진흥원, 양산부산대학교병원은 올 하반기에 기술닥터, 업종전환 활성화 연구회, 전문인력양성 프로그램 등의 추가적인 추진을 통해 업종전환을 준비하는 기업들에 맞춤형 지원을 할 예정이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