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5일 화요일 날씨] 전국 푹푹 찌는 더위에 소나기
상태바
[ 5일 화요일 날씨] 전국 푹푹 찌는 더위에 소나기
  • 김소영 기자
  • 승인 2022.07.04 2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뉴스프리존]김소영 기자= 4일도 밤낮을 가리지 않고 푹푹 찌는 날씨에 5일은 전국에 구름이 많고 곳곳에 소나기가 내리겠다.

화요일까지 대부분 지역에 폭염 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덮겠다.

반면, 수도권과 강원 영서는 5일(수요일) 새벽까지 빗줄기가 이어지고 예상 강수량은 5∼40㎜이며, 곳에 따라 60㎜ 이상의 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22∼26도로 서울 아침 기온이 26도, 대전 25도, 광주 25도, 부산 24도로 월요일 밤사이에도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이 많겠다.

한 낮 최고기온은 27∼34도로 서울 기온이 33도, 대전 34도, 광주 32도, 대구 34도까지 오르는 등 찜통더위가 예보됐다.

이렇게 더운 날씨에, 온열질환 발생 가능성이 높으니 수분과 염분을 충분히 섭취하고 격렬한 야외활동은 자제해야 한다.

한편,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으로 예상된다.

내일도 대체로 구름 많은 가운데, 남해동부 먼바다와 제주도 먼바다에는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게 일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주의해야 한다.

또한, 낮부터 밤사이 내륙 곳곳에 돌풍과 벼락을 동반한 소나기가 쏟아지는 곳이 있겠고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2.0m, 서해 앞바다에서 0.5∼1.0m, 남해 앞바다에서 0.5∼2.0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0.5∼2.0m, 서해 0.5∼2.0m, 남해 1.0∼3.0m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북상하는 제4호 태풍 에어리(AERE)의 일본으로 향하는 간접영향으로 오전까지 제주도와 남해안에 너울성파도가 높게 일 전망이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