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의료기관 온열질환 감시체계 운영
상태바
부천시, 의료기관 온열질환 감시체계 운영
  • 문찬식 기자
  • 승인 2022.08.04 0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분한 수분 섭취·외출 시 모자와 밝고 헐렁한 옷 착용 등 예방수칙 당부

[인천=뉴스프리존] 문찬식 기자 = 부천시가 오는 9월까지 응급실 운영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온열질환 일일 감시체계를 운영한다.

▲부천시 온열질환 예방 안내문 이미지 (사진=부천시)
▲부천시 온열질환 예방 안내문 이미지 (사진=부천시)

온열질환은 몸의 체온이 증가하면서 나타나는 질환으로 어지럼증, 발열, 구토, 근육경련 등의 증상을 동반하며 심하면 사망에까지 이를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더욱이 올여름 날씨는 평년보다 더 뜨겁고 코로나 재 확산으로 인해 마스크까지 착용해야 하는 탓에 체감 더위가 더 높아져 온열질환자 수가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올해 7월 31일 기준 경기도 온열질환자 수는 265명, 사망자 수는 1명으로 2021년 7월 31일 기준 경기도 온열질환자 217명, 사망자 수 2명에 비해 48명이 늘어났다.

온열질환 예방 수칙은 규칙적이고 충분한 수분 섭취, 외출 시 모자와 밝고 헐렁한 옷 착용, 낮 12시부터 오후 5시 사이 야외활동 자제, 폭염특보 매일 확인 등이 있다.

김인재 부천시보건소 건강정책과장은 “온열질환에 따른 시민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폭염 특보가 발효된 때에는 야외 활동을 자제해 달라”면서 주의를 당부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