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천안시, 상병수당 시범사업 한 달 만에 94명 혜택
상태바
충남 천안시, 상병수당 시범사업 한 달 만에 94명 혜택
  • 김형태 기자
  • 승인 2022.08.05 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 4일부터 실시 상병수당 시범사업 1개월간 천안시민 106명 신청
천안시, 국민건강보험공단 천안지사, 천안시 의사회 등 협력체계 단단

[충남=뉴스프리존] 김형태 기자= 충남 천안시는 지난달 4일부터 시행한 상병수당 시범사업이 시행 한 달 만에 천안시민 94명이 혜택을 받게 돼 시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받고 있다고 밝혔다.

국민건강보험공단 천안지사에서 상병수당 신청하는 모습(사진=천안시).
국민건강보험공단 천안지사에서 상병수당 신청하는 모습(사진=천안시).

5일 천안시에 따르면 상병수당 시범사업은 취업자가 업무와 관계없는 질병이나 부상으로 일을 하지 못할 때 치료에 집중할 수 있도록 소득을 지원하는 제도로 정부가 전국 6개 지자체를 시범사업 지역으로 지정해 1년간 운영 중이다.

사업 시행 첫날인 지난 7월 4일 천안에서는 40대 제빵사가 총 28일간의 진단 기간을 처음 신청했으며, 그 후 시는 사업 시행 한 달간 신청 106건 중 94건을 접수를 완료했고 지급 진행 중이다. 
  
천안시는 모형2 적용지역으로 대기기간이 14일로 공제기간이 많음에도 타 시범사업 지역 중 신청 건수가 가장 많은 것으로 알려졌다. 시는 적극적인 홍보와 종합병원 4개 의료기관이(상급 종합병원 2개 의료기관 포함) 모두 참여하는 등 시범사업 지역 중에서도 모범적으로 사업을 추진한 결과라고 분석하고 있다. 

특히 천안시 의사회 적극적인 노력 덕분에 대상 의료기관 381개 중 93개(24%)가 사업에 참여하면서 천안시민들은 상병수당 진단서를 쉽게 발급받고 수당을 신청할 수 있게 됐다.

천안시는 시범사업 기간 중 도출되는 문제점이나 개선해야 할 사항을 보건복지부에 수시로 의견을 개진하는 등 시범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애쓰고 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