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천안예술의전당, 피아니스트와 바이올리니스트 협연...감성 클래식 음악회
상태바
충남 천안예술의전당, 피아니스트와 바이올리니스트 협연...감성 클래식 음악회
  • 김형태 기자
  • 승인 2022.08.05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아노 치는 아빠와 바이올린 켜는 딸의 파비올라 김 듀오 리사이틀

[충남=뉴스프리존] 김형태 기자= 충남 천안문화재단은 오는 11일 천안예술의전당 대공연장에서 클래식 정수를 느낄 수 있는 피아니스트 김대진 & 바이올리니스트 파비올라 김 듀오 리사이틀을 개최한다.

피아니스트 김대진 & 바이올리니스트 파비올라 김 듀오 리사이틀 포스터(사진=천안시).
피아니스트 김대진 & 바이올리니스트 파비올라 김 듀오 리사이틀 포스터(사진=천안시).

5일 천안시에 따르면 예리하고 날카로운 통찰력과 감동적인 연주로 세계에 대한민국 음악계 위상을 널리 알린 건반 위의 진화론자 피아니스트 김대진과 뉴욕타임즈가 ‘눈부신 화려함과 정확성을 동시에 갖춘 드문 솔로이스트’라 평가한 바이올리니스트 파비올라 김 부녀지간 연주자가 특별한 무대를 선사한다.

피아노 치는 아빠와 바이올린 켜는 딸은 녹음이 어우러진 여름 유려한 피아노 선율 속에 깊이 있는 바이올린 음색이 더해진 아름다운 클래식 음악을 들려줄 예정이다. 

두 연주자는 이들의 음악을 가장 잘 표현할 수 있는 다양한 작곡가들 마스터피스(masterpiece)를 엄선해 관객들에게 다채로운 감동과 즐거움을 제공한다.

이번 공연 관람료는 R석 5만 원, S석 3만 원이다. 공연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천안예술의전당 누리집(홈페이지)을 참고하거나 전화로 문의하면 된다.

천안예술의전당 관계자는 “관람객들 안전 위해 공연 전후 철저한 방역소독을 실시하고 있으며 입장 관람객은 불편하시더라도 마스크 착용 등 공연장 방역지침에 협조해 주시길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