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주군학생태권도시범단, 브라질 상파울로에서 시범공연
상태바
무주군학생태권도시범단, 브라질 상파울로에서 시범공연
  • 김태현 기자
  • 승인 2022.08.09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주군학생태권도시범단, 브라질서 태권도 위상 드높였다
브라질 태권도 창립 52주년, 시범단 품새, 태권댄스, 격파 등 선보여
국제태권도사관학교 설립지지 위한 MOU 체결도
김희옥 부군수, 태권도 제2 부흥위해 국제 태권도 사관학교 설립 최선 다할터

[전북=뉴스프리존]김태현 기자= 무주군학생태권도시범단이 대한민국 국기인 태권도와 전 세계 태권도의 성지인 무주군을 해외에 널리 알리는 홍보대사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어 주목을 받고 있다.

사진=무주군학생태권도시범단 공연
사진=무주군학생태권도시범단 공연

무주군은 무주군학생태권도시범단이 브라질 상파울로주 태권도협회 초청으로 지난 6일(브라질 현지시각)브라질 태권도 창립 52주년 개막식에서 시범 공연을 펼쳤다고 밝혔다.

이날 개막식은 무주군 김희옥 부군수를 비롯해 무주군태권도협회 이도우 회장, 상파울로주 태권도협회 김요준 회장, 황인상 총영사관 등 1,5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감사(공로)패 수여식, 무주군학생태권도시범단 공연, 축사순으로 진행됐다.

이어진 시범단 공연에서는 품새, 태권댄스, 격파 등을 선보였으며, 국제 태권도 사관학교 설립지지 퍼포먼스와 태극기와 브라질 국기를 활용한 시범 공연을 통해 태권도를 매개로 대한민국과 브라질은 함께한다는 메시지를 던지며 대미를 장식했다.

공연을 지켜본 교포 및 현지인들은 브라질어로 최고를 뜻하는 ‘따봉’을 외치며 환호했다. 시범을 보인 학생들에게는 사인과 사진 요청이 쇄도했다.

무주군 김희옥 부군수는 무주군학생태권도시범단 초청 협조와 태권도 위상 제고 및 브라질 태권도 활성화에 지대한 역할을 한 황인상 총영사, RENATA ABREU(레나타아르뷰) 연방하원의원 등 상파울로주 태권도협회 임원진과 정부·시 관계자 11명에게 황인홍 무주군수 명의의 감사패 및 공로패를 전달했다.

김 부군수는 “브라질 태권도 창립 52주년 개막식에 무주군학생태권도시범단이 공연을 펼쳐 매우 뜻 깊게 생각한다”라며 “한류의 원조인 태권도가 전 세계인들이 사랑받는 올림픽 정식 종목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었던 것은 한인 태권도 지도자들의 헌신과 노력이 있기 때문에 가능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 고귀한 뜻을 이어받아 태권도의 제2의 부흥을 위한 국제 태권도 사관학교 설립 유치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덧붙였다.

브라질 상파울로주 태권도 협회 김요준 회장은“전 세계인들에게 사랑받는 무주군학생태권도시범단 공연을 보고나니 한국인으로서 가슴이 뭉클했다”라며 “이번 시범공연을 통해 브라질에서 태권도에 대한 관심과 애정이 더욱 솟아나길 바란다“고 밝혔다.

아울러 지난 7일 무주군은 브라질 상파울로주 태권도협회와 국제 태권도 사관학교 설립 지지를 위한 MOU를 체결했다. 이 날 양 기관은 태권도의 올림픽 영구 종목화 및 국제 경쟁력 강화를 위해 국제 태권도 사관학교 설립지지 역량 결집과 태권도 교류를 협력하기로 다짐했다.

한편, 무주군태권도시범단 일행은 오는 12일 Sao Jose dos Campos(성 죠세 도스 깜보스)에서 마지막 시범 활동을 마친 후 한국 현지 시각 15일 귀국할 예정이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