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그룹, 본부·해운·건설·제조·서비스 부문 채용 실시
상태바
SM그룹, 본부·해운·건설·제조·서비스 부문 채용 실시
  • 이동근 기자
  • 승인 2022.08.09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프리존]이동근 기자=SM그룹(회장 우오현)은 그룹본부와 해운·건설·제조 서비스 등 5개 부문에서 신입 및 경력사원을 채용한다고 9일 밝혔다.

그룹본부에서는 감사(건축, 해운·서비스, 제조, 재무개선)분야 과장~부장급 경력직을 뽑는다. 기업 내부감사업무 3년 이상 경력자로 해당분야 경력과 지주회사, 대기업 감사실 경력을 우대한다. 또 홍보와 법무분야에서는 경력 4년 이상의 대리~과장급을 선발한다. 지원 마감은 10일까지다.

해운부문은 대한상선에서 남아공 단기파견(1년) 기획팀 계약직원(사원~부장급)을 14일까지 채용한다. 영어능통자로서 해외여행에 결격사유가 없으며, 해외파견근무 및 남아공 현지생활 경험이 있는 이를 우대한다.

제조부문은 SM정밀기술이 팀장급(차~부장) 영업 경력직 2명을 15일까지 채용한다. 자동차 금형 영업 10년 이상 경력을 필요로 하며, 국내외 자동차부춤 금형 사출 관련 및 영어와 일어 가능자를 우대한다.

기계가공(MCT) 과장급 사원도 9월 말까지 모집 중이다. 고등학교 졸업 이상으로 경력 7년 이상이며, POWER MILL 가능자를 우대한다.

건설부문에서는 SM삼환기업이 상반기에 이어 9월까지 경력사원을 채용한다. 모집 분야는 건축, 토목, 안전이며, 공통사항으로는 해당 분야 근무 경력이 있어야 하고, 관련 자격증 소지자 및 국가보훈 대상자와 장애인은 관계법령에 의거하여 우대한다. 건축은 아파트, 오피스텔, 고층빌딩 경력 3년 이상, 토목은 고속도로 현장 경력 3년 이상, 안전은 토목 및 건축현장에서 5년 이상 경력이 지원 요건이다.

태길종합건설도 안전관리팀(사원~부장) 인력과 사원~부장급 공무(건축,토목), 시공(토목), 안전(토목)분야를 비롯해 개발담당 사원~부장급을 채용한다.

원서 접수는 SM그룹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진행된다.

한편 SM그룹은 SM경남기업, SM우방, SM삼환기업, 우방산업, SM동아건설산업, SM 삼라 등 건설부문과 티케이케미칼, SM벡셀, SM스틸, 남선알미늄, SM인더스트리 등 제조부문, 그리고 대한해운, 대한상선, SM상선, KLCSM 등 해운부문, 또 SM하이플러스, 호텔 탑스텐, 탑스텐 빌라드 애월제주, 탑스텐리조트 동강시스타, 애플CC 등 서비스·레저 부문 등으로 구성돼 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