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CJ', 'CJ 뉴스룸'으로 재탄생 … 새소식 전하고 역사도 소개
상태바
'채널CJ', 'CJ 뉴스룸'으로 재탄생 … 새소식 전하고 역사도 소개
  • 조은정 기자
  • 승인 2022.08.10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프리존]조은정 기자=CJ그룹이 기업 공식 커뮤니케이션 채널 'CJ 뉴스룸'을 론칭했다고 9일 밝혔다. CJ 뉴스룸은 기업 블로그 형태를 거쳐 2020년 웹사이트로 개편한 '채널CJ'가 전신이다. 영문 페이지(CJ NEWSROOM)도 함께 오픈했다.

국내외 미디어, 산업 전문가, 투자자, 구직자 등 다양한 고객을 겨냥한 디지털 소통 허브를 지향하는 CJ 뉴스룸은 CJ 안팎의 흥미로운 소식과 함께 임직원 인터뷰, 칼럼, 데이터 분석 기반 인포그래픽 등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이며 미래 라이프스타일 기업의 사명과 메시지를 전한다는 계획이다.

CJ 뉴스룸 관련 이미지. (자료=CJ)
CJ 뉴스룸 관련 이미지. (자료=CJ)

CJ 뉴스룸은 뉴스, 온리원 스토리, CJ 헤리티지로 구성된다. 뉴스는 보도자료, 이미지 등 CJ그룹에서 발표되는 자료들을 모아 제공한다. CJ제일제당, CJ대한통운, CJ ENM 등 계열사별 자료를 쉽게 찾아볼 수 있도록 아카이브 기능을 개선했으며, 특정 이슈에 대한 설명이나 기업 공식 입장이 있을 경우 확인할 수 있는 공간(팩트체크)도 마련했다.

CJ의 비즈니스 및 연관 산업 관련 트렌드와 인사이트를 전하는 온리원 스토리는 지난해 CJ가 중기비전 발표 당시 제시한 컬처, 플랫폼, 웰니스, 서스테이너빌러티 4대 성장엔진과 핵심 사업군을 연계한 직관적 메뉴 구성으로 개편, 전 세계 소비자들에게 푸드, 콘텐츠 등 K-라이프스타일을 제안하는 CJ의 다양한 도전을 소개한다.

헤리티지에서는 1953년 식품회사에서 출발해 글로벌 라이프스타일 기업으로 성장하기까지의 CJ 히스토리를 보여주는 기획물들이 연재된다. 국내 최초 설탕 생산부터 우리나라 근현대사와 궤를 함께한 CJ만의 '최초, 최고, 차별화' 정신과 오늘날까지 이어져오는 사업보국, 인재제일 등 그룹의 경영철학을 엿볼 수 있다는 것이 사측 설명이다.

CJ 뉴스룸 유튜브 공식 계정을 통해서는 라이프스타일 트렌트 토크쇼 '빈스큐레이팅', 계열사 사업장 현장 체험기, 임직원 인터뷰 등 CJ 사업을 소개하는 영상 콘텐츠가 매월 정기 업로드 된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