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같이 삽시다’ 김희정, 어머니 이야기에 눈물…김영란, 생고사리로 끓인 육개장의 맛은?
상태바
‘같이 삽시다’ 김희정, 어머니 이야기에 눈물…김영란, 생고사리로 끓인 육개장의 맛은?
  • 심종완 기자
  • 승인 2018.06.02 18: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KBS

[뉴스프리존=심종완 기자] KBS1 예능 ‘같이 삽시다‘ 25회가 6월 2일(토) 방송된다.

이번 주 방송에서 멤버들은 고사리 끊기에 도전한다. 남해군 창선면은 전국 고사리 생산량의 40%를 차지하는 국내 최대 생산지 중 한 곳이다. 고사리는 봄철에 채취한 후 말려 1년을 먹는 작물이다. 

고사리밭에 도착한 멤버들은 ‘똑’ ‘똑’ 소리를 내며 끊어지는 고사리를 보고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는데. 내친김에 저녁 설거지를 걸고 고사리 많이 끊기 내기에 나선 네 사람. 과연 최종 승자는?!

일을 마친 후 경치 좋은 곳에 자리 잡고 앉은 네 사람은 꿀맛 같은 새참 시간을 즐긴다. 밥을 먹던 김희정은 어머니 이야기에 또 눈물을 흘렸다는데. 어머니 이름만 들으면 눈물을 감추지 못하는 김희정의 애틋한 사연은 무엇일까?  

한편 김영란과 김희정은 직접 채취한 생고사리로 육개장을 끓이기 위해 시장을 찾는다. 육개장 요리에 자신 있다던 김영란은 최고의 재료를 찾기 위해 시장을 이 잡듯 뒤지고 다녔다는 후문. ‘국내산’ 재료만을 고집하는 김영란이 끓인 생고사리 육개장의 맛은?

저녁 식사 후 김희정은 언니들을 위해 ‘특별한’ 운동법을 전수한다. 허리 디스크를 수술 없이 이겨낸 그녀만의 꿀팁을 공개한 것. 그 방법은 바로 폼롤러를 이용한 스트레칭. 과연 무용학과 출신 박준금과 몸치 김영란 중 유연성 점수가 더 높은 멤버는? 또한 박원숙의 여행 피로를 한 번에 날려준 ‘독특한’ 운동법도 함께 공개된다.

남해에서 행복한 인생 2막을 꿈꾸는 이들의 이야기는 KBS1 예능 ‘같이 삽시다’에서 6월 2일 토요일 오후 8시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