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스포츠종합 포토뉴스
KIA 타이거즈, ‘사랑의 쌀 나누기’ 봉사- 선수단 전원 참가 경기장 인근 230가정에 전달
  • 백석 기자
  • 승인 2018.12.01 14:18
  • 수정 2018.12.01 14:18
  • 댓글 0

[뉴스프리존백석기자]   KIA타이거즈가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 인근에 거주하는 어려운 형편의 주민들에게 사랑의 쌀 4600kg과 방한용품 등을 전달하며 지역민 사랑을 실천했다.

KIA타이거즈 선수단과 구단 임직원은 오는 1일 오전 9시45분부터 광주 북구 임동 기초수급 가정에 쌀과 전기매트 230개를 전달하는 ‘사랑의 쌀 나누기’ 봉사활동을 펼쳤다.

선수단과 구단 임직원은 이날 임동 내 소외계층 가정을 직접 방문해 20kg 들이 쌀 1포대와 전기매트를 전달했다.

‘사랑의 쌀’은 KIA 구단이 올 시즌 운영한 물품보관함 수익금에 자체 예산을 추가해 마련했다. 여기에 구단 상품업체인 케이엔코리아(대표 방병성)도 모자와 학용품 등 400만원 상당의 물품을 후원했다.

선수단은 이날 임동 주민센터 2층에서 지역 아동센터 어린이와 주민 등 100여 명을 대상으로 사인회를 열고, 어린이들에게는 모자와 학용품 등을 증정했다.

선수단 상조회장 김주찬은 “한 시즌 동안 지역민들에게 받았던 사랑을 나누고, 어려운 이웃들에게 도움을 드리기 위해 쌀 나누기 행사를 펼쳤다”면서 “비록 큰 도움을 드리는 게 아니지만 주민들이 따뜻한 겨울을 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면 좋겠다”고 말했다.

백석 기자  yada7942@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