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대구·경북 포토뉴스
경북소방, 설 연휴 대비 화재예방대책 추진전통시장, 영화상영관 등 다중이용시설 368개소, 화재취약주거시설 412개소 불시 소방특별조사
  • 고경하 기자
  • 승인 2019.01.10 17:59
  • 수정 2019.01.10 17:59
  • 댓글 0

소방특별조사 / 경북도 제공

[뉴스프리존,경북=고경하 기자] 경북소방본부는 오는 2월 7일까지 화재로부터 도민이 안전하고 행복한 설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화재예방대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도민들이 많이 찾는 전통시장, 영화상영관 등 다중이용시설 368개소와 소규모 숙박시설 등 화재취약주거시설 412개소에 대해 불시 소방특별조사를 실시해 화재위험요인을 사전에 제거한다.

특히 소방시설을 작동불능 상태로 방치하거나 피난통로 주변에 물건을 쌓아두는 행위, 비상구 폐쇄 등 소방시설법을 위반하는 행위에 대해 집중 점검한다. 조사결과 불량 소방시설에 대해서는 설 연휴 전까지 100% 수리가 완료되도록 조치할 방침이다.

다음달 1일 오후 2시에는 역, 터미널, 전통시장 등 다중 밀집장소에서 ‘고향집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기’ 일제 홍보캠페인을 실시하는 등 다양한 화재예방 홍보활동도 펼칠 계획이다.

소방본부(본부장 이창섭)은 “설 연휴 특별경계근무 기간 동안 도내 18개 소방서 4천여명의 소방공무원이 비상근무에 돌입하고 소방헬기를 비롯한 모든 소방력을 100% 가동해 안전한 설 연휴가 되도록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고경하 기자  rhrudgk79@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경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