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05/12 16시 기준

한국 확진자 10,909

한국 퇴원자 9,632

중국 확진자 82,918

중국 사망자 4,633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박지원 "정치행보 유시민 정계복귀 할 것…농담 가장해 대선후보 되는 쪽으로 진전"
상태바
박지원 "정치행보 유시민 정계복귀 할 것…농담 가장해 대선후보 되는 쪽으로 진전"
  • 임병용 기자
  • 승인 2019.05.20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 임병용 기자]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은 20일 정치권 안팎에서 제기되는 유시민 노무현재단이사장의 정계 복귀 여부에 대해 "저는 할 거라고 본다"고 전망했다.

박지원 의원은 이날 KBS라디오 '김경래의 최강시사'와의 인터뷰에서 이같이 말하며 지난 18일 노무현 대통령 서거 10주기 시민문화제에서 양정철 민주연구원장의 정계복귀 요청에 "원래 자기 머리는 못 깎는다"고 답한 것을 비롯해 최근 발언을 언급하며 이같이 밝혔다며."저하고 '알릴레오' 유튜브에 저를 초청해서 함께 대담을 한 적이 있었죠. 그때 그러시더라고요. 항상 두 분 이상을 초청해서 대담을 했는데 박지원 대표 한 사람만 초청을 해서 오늘은 대담을 합니다. 그래서 제가 '앞으로 대통령이 되더라도 저와 단독 면담을 좀 많이 합시다' 이렇게 했더니 웃으면서 '그렇게 하겠다'고 그래요"라고 전했다.

박 의원은 "(유 이사장은) 최근에도 '대통령 안 나온다고 했는데 "물론 농담이었지만, 그러나 농담을 가장해서 상당히 진전되고 있구나(라고 느꼈다)"면서 "그런데 최근에도 자기가 대통령 안 나온다고 했는데 '나오면 어쩌냐? 그러면 욕해라!' 이렇게 말씀하시더니 양정철 원장하고는 '자기 머리는 자기가 못 깎는 거다', 그래서 상당히 그 발언이 정치를 하는 쪽으로, 대통령후보가 되는 쪽으로 진전시키고 있다"고 진단했다.

박 의원은 또, "저는 유시민 이사장이 대통령 후보로 나오는 것을 환영합니다. 그래서 그분 단독 경선은 하지 않는 거 아니에요? 우리 진보 개혁 세력의 정권 재창출을 위해서는 이러한 분들이 함께 참여해서 강한 경선을 하게 되면 오히려 좋은 후보가 나타날 수 있고 또 상당한 흥행도 되기 때문에 꼭 나오라고 전하십시오"라고 덧붙였다. 그는 "지난달 팟캐스트 방송 '유시민의 알릴레오'에서 대담할 때 내가 '앞으로 대통령이 돼도 나와 단독 면담을 하자'고 하니 (유 이사장이) 웃으며 '그렇게 하겠다'고 했다"며 "농담을 가장해서 (정계복귀 쪽으로) 상당히 진전되고 있구나 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