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05/12 16시 기준

한국 확진자 10,909

한국 퇴원자 9,632

중국 확진자 82,918

중국 사망자 4,633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국방부, 남수단 한빛부대 교대병력 일부 출국
상태바
국방부, 남수단 한빛부대 교대병력 일부 출국
귀국 항공편에 아프리카 교민 탑승
  • 장효남 기자
  • 승인 2020.05.18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빛부대 12진 환송식 모습/Ⓒ국방부
한빛부대 12진 환송식 모습/Ⓒ국방부

 

[뉴스프리존=장효남 기자] 국방부(장관; 정경두)는 코로나19 팬더믹으로 연기된 남수단 한빛부대 11과 12진의 교대가 이번에 확정되면서 12진 1제대가 18일 저녁 전세기를 통해 남수단으로 출국한다고 밝혔다.

남수단은 아프리카에 코로나가 유행하자 입국금지를 내리면서 항공기 운행이 전면 중단되었다.

이에 정부가 주재국 및 유엔과 협의에 나서면서 평화유지군 중 한빛부대만 유일하게 임무를 교대하게 되었다.

앞서 한빛부대 12진은 코로나19에 대비한 PCR검사 2회를 통해 전원 음성판정을 받았고, 5주 이상 격리와 함께 마스크·방호복 등 방역물자 보급 및 유사시 대비 상황조치 훈련 등을 실시했다.

한편, 이날 출국하는 전세기는 남수단에 도착한 후 21일 경유국인 에티오피아를 통해 가나, 케냐, 에티오피아 등 아프리카 교민을 탑승시켜 귀국한다. 전세기에는 코로나19에 대처하기 위해 국방부 의료지원 인력 등이 탑승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