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
09/14 10시 기준

한국 확진자 21,296

한국 퇴원자 16,297

전세계 확진자 27,293,240

전세계 사망자 893,185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심상정 "신속히 국회 열어 재난피해복구 추경 편성해야"
상태바
심상정 "신속히 국회 열어 재난피해복구 추경 편성해야"
국민들 위기 무사히 넘길 수 있도록 여야 힘 모아야"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0.08.10 14: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심상정 정의당 대표. Ⓒ김정현 기자
심상정 정의당 대표. Ⓒ김정현 기자

[서울=뉴스프리존] 김정현 기자= 심상정 정의당 대표는 10일 장마철 집중호우 디해와 관련, "신속하게 국회를 열어 재난피해복구 추가경정예산(추경)을 편성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심상정 대표는 이날 폭우 피해 관련 메시지을 통해 "정부가 7개의 지역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했지만 폭우 피해가 전국적으로 발생하고 있어 이 정도론 부족하며 특별지역을 디해 규모에 대응해 확대해야 한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심 대표는 "지금은 피해 규모를 본 다음에 판단하자고 한가하게 얘기할 때가 아니다. 단순 폭우 피해만 해도 국민들이 감당하기 어려운데 코로나19 까지 겹쳐 있다"며 "국민들이 위기를 무사히 넘길 수 있도록 이번만큼은 여야가 힘을 모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한달여간 이어진 폭우를 겪고 있는 지금, 위기의식을 갖고 깨달음을 가져야 한다"며 "이번 폭우의 이름은 장마가 아니라 기후위기"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심 대표는 "올해만의 긴 장마라고 생각할 게 아니라 당장의 피해대책과 더불어 기후위기에 대한 근본적 대응을 시작해야 할 때"라며 "지금 당장 탈탄소사회를 천명하고, 탄소 배출 저감 플랜을 마련하고, 재생에너지 전환을 통해 그린뉴딜에 적극적으로 나서야 한다"고 주장했다.

정부를 향해서는 "이번 폭우는 지구가 한국에 주는 옐로카드로, 이 점을 명심하고 국민들의 안전을 위해 기후위기 대응에 총력을 기울여달라"고 당부했다.

심상정 대표는 "폭우로 인해 희생된 서른 아홉 분의 명복을 빌며 생업에 막대한 피해를 입은 분들께 깊은 위로의 뜻을 전한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