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내년 예산 1조 6,631억원 편성
상태바
익산시, 내년 예산 1조 6,631억원 편성
  • 양승무 기자
  • 승인 2022.11.22 1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내년 예산(안) 1조 6,631억원 올해 본예산 대비 6% 증가
- 민생경제 회복에 방점, 민선8기 시정운영 반영

[전북 =뉴스프리존]=양승무기자= 익산시(시장 정헌율)가 장기적인 코로나 시대에 민생경제 회복을 견인하면서 민선8기 시정운영 방향을 담은 내년도 예산안 1조 6,631억원을 편성하여 21일 시의회에 제출했다. 

내년 예산안은 올해 본예산 대비 6%(942억원) 증액한 규모로 일반회계 1조 5,375억원, 특별회계 1,256억원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집중하면서 교육과 청년정책 및 녹색도시 익산 조성에 중점을 두고 예산을 편성했다. 

예산안의 편성내역을 보면 안전, 교육분야는 ▲석탄, 여산, 판문 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58억원 ▲인화지구 우수 저류시설 설치공사 12억원 ▲원어민 화상영어교육과 원어민 외국어 프로젝트 지원 6억원 ▲초등학교 저학년 학생들의 예체능 활동 지원을 위한 행복 JUMP-UP 프로젝트 4억원 등을 편성했다. 

문화 및 관광분야 주요사업은 ▲익산세계유산탐방거점센터 건립 43억원 ▲익산교도소세트장 이색교도소 조성사업 58억원 ▲문화도시 조성사업 30억원 ▲문화재 야행사업 7억원과 1시민 1악기 프로젝트 확대 3억원 등이다. 

환경분야에서는 도심속에서 자연생태친화적인 녹색정원을 누릴 수 있도록 ▲송학동 기후대응 도시숲 조성사업 28억원 ▲시민친화적 도시숲 조성 12억원 ▲인화공원 솜리메타누리길 조성 12억원 ▲학교숲 조성사업 4억원 ▲송학동 공원 조성을 위한 용역비 2억원을 편성해 시민의 삶의 질을 높여 나가기 위해 초점을 맞췄다. 

사회복지 분야로는 취약계층과 노년생활 안정화를 위해 ▲기초연금 1,665억원 ▲노인일자리사업 400억 ▲장애인 활동지원에 167억원과 저출산시대 보육환경 개선을 위해 ▲0~2세 영유아 보육료 194억 ▲3~5세 누리과정 보육료 82억 ▲청소년 복지비전사업 6억원 등을 편성했다. 

농림해양수산분야는 ▲기본형 공익직접지불제 404억 ▲농민 공익수당 78억 ▲농작물 재해보험 농가부담 지원금 22억 ▲익산푸드통합지원센터(APC) 건립 15억원 ▲청년 농업인 영농정착지원금 등 청년 농업인을 위한 예산으로 20억원 등이다. 

또한 고물가, 고금리, 고환율 삼중고를 이겨내는 버팀목으로 지역경제 부양책의 효과가 입증된 ▲익산사랑상품권 운영 540억원 ▲영세소상공인 카드수수료 지원 21억원 ▲소상공인 특례보증 대출자금 이차보전 6억원 등 민생경제 회복을 위한 예산으로 적극 편성했다. 

청년의 자립과 지역정착을 위해 ▲익산형 근로청년수당 40억원 ▲지역주도형 청년 일자리사업 27억원 ▲전북청년 지역정착 지원사업 17억원 ▲민관협력 위드로컬 청년창업지원사업 11억원 ▲청년 신혼부부 주택자금 대출이자 지원 5억원 ▲대한민국 1호 청년시청 운영을 위해 1억 6천만원을 편성했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2023년 예산안이 어려운 경제여건 속에서 시민들에게 희망이 되고 민선8기 시정발전의 새로운 비전을 제시한 첫 본예산으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견인차가 되기를 바라며 시민이 행복한 품격도시 익산을 체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예산안은 이번 달 28일부터 의회 심의를 거쳐 12월 20일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