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수서 2시간만에 달린다’ 문경~김천 중부내륙철도 예타통과
상태바
‘거제~수서 2시간만에 달린다’ 문경~김천 중부내륙철도 예타통과
  • 이진우 기자
  • 승인 2022.11.30 12: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부·중부내륙선 연결로 거제~진주~문경~김천~광주~수서로 이어지는 내륙고속철도 완성
수도권·충청권·남부권 2시간대 연결로 남해안 관광산업 활성화 기대

[경남=뉴스프리존]이진우 기자 = 경남도는 중부선 문경~김천 간 철도 건설사업이 지난 28일 기획재정부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했다고 30일 밝혔다.

중부내륙철도 예타통과로 수도권과 충청·남부권이 2시간대로 연결돼 남해안 관광산업 활성화도 기대된다.

남부내륙선 및 중부내륙선 연결철도망
남부내륙선 및 중부내륙선 연결철도망

특히 남부내륙선과 중부내륙선을 연결하는 문경~김천 철도 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됨에 따라 그동안 단절됐던 거제~진주~김천~문경~충주~부발~광주~수서로 이어지는 내륙고속철도 완성에도 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현재 남부내륙철도 2~8 공구는 지난 6월부터 기본 및 실시설계 중에 있으며, 그동안 유찰됐던 1, 9공구도 낙찰자가 선정되어 설계 용역에 착수해 1~9공구 모두 2024년 6월까지 설계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남부내륙철도는 서울역과 수서역, 광명역에서 각각 출발해 환승 없이 거제와 창원(마산역)을 운행하도록 계획돼 있었으나, 이번 문경~김천 예비타당성조사에서는 중부내륙선은 김천역에서 환승해 남부내륙철도 이용이 가능하게 된다.

김복곤 경남도 공항철도과장은 “영남 서부지역이 보다 더 가깝게 충청권역에 다가갈 수 있도록 문경~김천 철도 기본계획 수립 시 중부내륙선이 김천역에서 환승하지 않고 남부내륙철도와 직결운행 될 수 있도록 국토교통부에 요청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문경~김천 중부내륙철도 예타통과와 중부내륙선이 연결되면 수도권·충청권·남부권이 2시간대로 이동이 가능해 거점 지역간의 접근성 확대로 남해안 관광산업 활성화 등 지역경제 활력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