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03/28 16시 기준

한국 확진자 9,478

한국 퇴원자 4,811

중국 확진자 81,401

중국 사망자 3,295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이재용 후보, 등록 후 첫 행보...2·18 기억공간 찾아
상태바
이재용 후보, 등록 후 첫 행보...2·18 기억공간 찾아
"시민의 안전과 생명을 최우선하는 사회 만들겠다"
  • 문해청 기자
  • 승인 2020.03.26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재용 후보가 중앙로역 기억의 공간 앞에서 추모하는 모습 / ⓒ 문해청 기자
이재용 후보가 26일 중앙로역 기억의 공간 앞에서 추모하고 있다. / ⓒ 문해청 기자

[뉴스프리존,대구=문해청 기자] 제21대 총선에 출사표를 던진 이재용 더불어민주당 대구 중남구 후보가 26일 오전 대구 남구선거관리위원회에 후보자 등록을 했다.

등록을 마친 후,  이재용 후보는  중앙로역 2·18 대구지하철참사 기억의 공간 앞에 가서 추모를 했다.

이 후보는 이 자리에서 “2003년 2월 18일 아침 출근시간에 벌어진 참사의 희생자, 유가족, 그리고 대구시민들에게 우리 사회는 그 아픔과 상처를 잊지 않았다. 시민의 생명과 안전이 그 무엇보다 우선한다는 우리 사회의 인식을 재확인하고자 이곳을 찾았다” 고 말했다.

이 후보는 “대구는 국채보상운동, 10월 항쟁, 2·28 민주화운동으로 이어진 위대한 시민의 역사를 간직하고 있다. 외세로부터 나라를 지키고, 독재로부터 민주주의를 지켜낸 위대한 시민의 역사와 정신이 곧 대구다” 라며 "오는 4월 15일은 지역의 오만한 보수기득권 카르텔이 무너뜨린 위대한 시민의 역사와 정신을 다시 세우는 날이 되어야 한다” 고 강조했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