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이남재 예비후보 "황교안 국가적 위기에도 편 가르기 조장 정치는 퇴출돼야"
상태바
이남재 예비후보 "황교안 국가적 위기에도 편 가르기 조장 정치는 퇴출돼야"
  • 박강복 기자
  • 승인 2020.02.24 15:39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남재 광주 서구 을 국회의원 예비후보
이남재 광주 서구 을 국회의원 예비후보

[뉴스프리존,광주=박강복 기자] 이남재 더불어민주당 광주 서구 을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24일 “문재인 대통령이 ‘코로나19’의 위기경보 단계를 ‘심각’으로 격상하는 등 국민 모두가 위기극복을 위해 합심해야 하는 시기에 자신들의 세력규합을 목적으로 혐오와 편 가르기를 조장하는 정치는 퇴출돼야 한다”고 말했다.

이 예비후보는 “황교안 대표와 일부 보수언론은 WHO의 ‘코로나19’ 명칭 지정에도 ‘우한폐렴’을 고집하는 등 정치적 의도를 노골적으로 드러내고 있다”며 “한술 더 떠, 대구의 통합당 예비후보는 코로나 19를 ‘문재인 폐렴’에 비유하며 국민 분열을 조장하는 몰염치한 정치행태를 반복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실제로 황교안 대표는 ‘중국인의 입국금지’주장과 함께 ‘우한폐렴’이라는 표현을 계속해서 사용하고 있으며, 조선일보는 지난 21일 한국기자협회가 ‘코로나19’를 공식명칭으로 하는 보도준칙을 제정했음에도 22일 1면 기사에 ‘우한 코로나 바이러스’라는 표현을 사용하며 정치적 의도를 의심케 하고 있다.

이 예비후보는 “코로나19의 확산은 우리 사회의 모든 구성원이 합심해서 극복해야 할 대상이고 여기에는 적과 아군, 지역과 정파가 있을 수 없다”며 “위기상황에서 정치가 국민의 안위를 위해 복무해야 함에도 미래통합당은 총선과 표 계산에만 몰두하고 있다”고 꼬집었다.

이와 함께 “황교안 대표와 통합당은 국가적 위기상황에서 갈등과 혐오를 조장하는 정치는 국가와 국민 모두에 해악을 끼친다는 사실을 명심하고, 긴급재정투입을 위한 예비비 집행과 추경편성 등 국회와 정치권의 역할에 전념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아이 2020-02-24 15:56:50
정부는 대구폐렴이라 그랬는데 무슨;

정치핫이슈

관련기사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