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이재명 제주에서도 과반 돌파, '때릴수록 단단'해지는 지지세
상태바
이재명 제주에서도 과반 돌파, '때릴수록 단단'해지는 지지세
2차 슈퍼위크 발표될 이번 주말이 '결선투표' 마지막 분수령, 일부 '역선택'은 대세엔 영향 없을 듯
  • 고승은 기자
  • 승인 2021.10.01 2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고승은 기자 ] = 이재명 경기지사가 더불어민주당 제주 순회경선에서도 과반을 여유있게 넘기는 낙승을 거두며, '결선 투표 없이' 본선 직행 가능성을 더욱 높였다. 

이낙연 전 대표 측이 '결선투표'까지 어떻게든 가보겠다며 중도사퇴한 정세균 전 총리와 김두관 의원의 표가 '무효표' 처리된 데 대해 연일 '경선불복' 움직임까지 연일 지피는 와중에도, 또 국민의힘 등 야권과 조중동 등 수구언론의 '대장동' 관련 총공세가 이어지고 있는 와중에도 도리어 민주당 지지층의 이재명 지사에 대한 지지만 더욱 단단해지고 있는 모습이다. 

이재명 경기지사가 더불어민주당 제주 순회경선에서도 과반을 여유있게 넘기는 낙승을 거두며, '결선 투표 없이' 본선 직행 가능성을 더욱 높였다. 이날 제주지역 경선에서 득표율 56.75%를 기록했으며, 현재 누적 득표율 53.41%를 기록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재명 경기지사가 더불어민주당 제주 순회경선에서도 과반을 여유있게 넘기는 낙승을 거두며, '결선 투표 없이' 본선 직행 가능성을 더욱 높였다. 이날 제주지역 경선에서 득표율 56.75%를 기록했으며, 현재 누적 득표율 53.41%를 기록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재명 지사는 1일 제주시 오등동 난타호텔에서 열린 제주지역 경선에서 득표율 56.75%로 1위에 올랐다. 이날 투표에는 제주지역 선거인단 1만3346명 중 6971명(투표율 52.23%)이 참여했으며 이재명 지사는 과반이 넘는 3994표를 얻었다. 2위인 이낙연 전 대표는 2482표로 35.71%의 득표율을 기록했고,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이 455표(6.55%), 박용진 의원이 69표(0.99%)를 얻었다.

이재명 지사는 전체 득표율에서도 더욱 상승했다. 이재명 지사는 지금까지 순회 경선에서 총 34만 5802표를를 얻어 누적 득표율 53.41%를 기록하고 있다. 전북 순회경선까지 53.37%(김두관 의원 사퇴 이후 집계)를 기록했는데, 다소 올린 것이다. 그는 지금껏 이낙연 전 대표의 텃밭인 광주·전남에서만 과반에 실패했을 뿐, 나머지 지역과 1차 선거인단 투표(1차 슈퍼위크)에선 모두 과반을 넘겼다. 

'경선 불복론'까지 지피고 있는 이낙연 전 대표는 22만 4835표로 얻어 34.73%의 누적 득표율을 뒤를 이었다. 이어 추미애 전 장관이 6만 8817표(10.63%)로 3위, 박용진 의원이 8015표(1.24%)로 4위를 기록 중이다. 

이재명 지사는 제주지역 경선결과에 대해 "예상보다 높은 도민들과 당원들의 성원과 마음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면서 "정치는 정치인이 아니라 국민과 당원이 한다는 사실을 느낀다"고 감사함을 표시했다. 그는 "(남은 경선에서도) 국민과 당원의 판단과 선택을 겸허히 기다리겠다"고 밝혔다. 

국정감사 자리에서 국민의힘 의원들이 외치는 '대장동 특검' 요구, 줄줄이 등장하는 것은 국민의힘 관련 정치인들과 고위 법조인들임에도 마치 이재명 지사와 관련된 것처럼 여론을 호도하고 있는 것이다. 야당과 언론의 때리기는 오히려 이재명 지사의 지지층을 더욱 단단하게 하는 모습이다. 사진=연합뉴스
국정감사 자리에서 국민의힘 의원들이 외치는 '대장동 특검' 요구, 줄줄이 등장하는 것은 국민의힘 관련 정치인들과 고위 법조인들임에도 마치 이재명 지사와 관련된 것처럼 여론을 호도하고 있는 것이다. 야당과 언론의 때리기는 오히려 이재명 지사의 지지층을 더욱 단단하게 하는 모습이다. 사진=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은 오는 2일 부산·울산·경남, 3일 인천에서 차례로 순회 경선을 이어간다. ​특히 인천에서는 49만여명에 이르는 2차 선거인단 투표(2차 슈퍼위크) 결과도 발표된다. 이번 주말이 결선투표로 가느냐의 사실상 마지막 분수령이 될 전망이다. 

슈퍼위크 결과는 전국 여론조사 결과 중 민주당 지지층을 대상으로 한 후보 선호 지지도에 거의 수렴할 가능성이 높다. 물론 일부 야권 지지자들의 '역선택' 가능성이 있지만, 대세를 바꿀 수 있을 정도로 크지는 않을 것으로 전망된다. 

민주당은 경기(9일)를 거쳐 서울(10일)에서 마지막 경선을 치르며, 서울 경선에서 3차 선거인단 투표(3차 슈퍼위크, 약 30만명)결과도 함께 발표된다. 누적 과반 득표자는 결선투표 없이 민주당 대선후보로 선출되는데 이재명 지사로 거의 확실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관련기사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